새벽 4시쯤 일어나 부랴부랴 밥을 먹고

아빠와 내가 1번씩 운전하니 도착한 곳, 인천공항.

 

몇 번 가본 적이 있는 인천공항 방향쪽 고속도로지만

잘 못 길을 들어서서 꾸중을 듣게 됐지만

 

자주 공항을 가는 편이 아닌지라

공항가는 길은

항상 설레고 기대된다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여유롭게 도착하여

비행기 사진도 찍고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면세점에서 구입한 여름필수화장품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항공권도 한번 찍어주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비행기 이륙 후에는 핸드폰 전원을 꺼야하는데

옆에 앉은 친구가 괜찮을거라 꼬득여

나도 모르게 찍었던 비행기 한쪽 날개와 파란 하늘.

몇 번 타본 비행기인데도

어린아이처럼

탈 때마다 새롭고 신기하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회색도시, 천진.

역시 변합없구나.

나 돌아왔어.

올해는 잘 해보자꾸나^^

 

제발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온갖 생필품.

중국에서도 충분히 살 수 있지만

내 돈 안쓸려고

한국에서 사가지고 온 것들 ^^

 

 

엄마아빠 죄송해요ㅠ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내 물건들 보다는

거의 선물할 목적으로 가져온 물건들이 대부분이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한국의 좋은 것들을 알려주고 싶고 맛보여주고 싶은

이런 마음 왜 드는 걸까?

나 너무 애국자다

 

이런다고 정부에도 돈을 주는 것도 아닌데..흑흑

난 너무 착해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일본에서 언니가 날 위해 가져온 식량들

 

고마워 언니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미 한국에서 많은 돈을 써서

정말 사야할 물건을 면세점에서 사는데도 망설여졌다.

중국 백화점은 너무 비싸서 살 수 없기 때문에

꼭 면세점에서 사야했다.

 

 

 

 

 

난 잘 산거다

면세점에서 잘 산거다.

단지 한국에서 돈을 많이 쓴 것 뿐이야.TㅅT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여름 필수품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약속하지도 않았는데

공항에서 우연히 만난 아는 언니와

짐을 정리하고 저녁을 먹었다.

 

 

 

 

알고보니 우린 같은 비행기를 타고 왔던..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폭풍흡입!

자주 먹지 못할 한식이니깐

많이 먹어두자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2013 > 美好的生活-天津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3.2.26 다시 돌아오다, 천진.  (0) 2013.04.29

설정

트랙백

댓글

보호글

2013.3.20

2013.04.12 12:12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

보호글

2013.3.19

2013.04.12 12:04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